"슈퍼리그 첫 사례" 펠라이니, 코로나 확진 판정

2020-03-23 13:08   조회수: 441   연변라지오TV넷 종합  

중국슈퍼리그 산동로능 소속의 마루앙 펠라이니가 중국 슈퍼리그 선수 가운데 첫 신종 코로나 페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나 스포츠"는 3월 22일 펠라이니의 감염 소식을 전했다. 산동 보건 당국이 앞서 확진자로 발표한 벨기에 국적의 32세 남성이 펠라이니라는 사실을 보도 했다.

펠라이니는 지난 19일 UAE와 싱가포르를 거쳐 상해로 입국했다. 이후 대중 교통을 통해 산동성의 성도인 제남시로 이동했는데, 의심 증상을 보여 검사를 진행한 결과 감염자로 밝혀졌다.

펠라이니는 현재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다. 구단 측은 "그의 몸 상태는 나쁘지 않은 상태"라고 전했다.

연변라지오TV넷 종합

[편집:리성국]
0 条评论
来说两句吧。。。
最热评论
最新评论
来说两句吧...
已有0人参与,点击查看更多精彩评论
加载中。。。。
表情

|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