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북국 대 산서신도전, 올시즌 반전의 분수령 될듯

2019-06-12 14:59   조회수: 1066   길림신문  

2019시즌 을급리그 제15라운드 연변북국-산서신도

경기시간:  6월 15일 오후 3시30분

경기지점: 왕청현인민체육장



오는 6월 15일 오후 3시30분 연변북국팀은 왕청현인민체육장에서 중국축구 을급리그 제15라운드 산서신도팀과 홈장경기를 펼치게 된다.

3련패로  벼랑가에 몰린 연변북국팀 김청감독에게는 산서신도팀이라는 고비가 닥쳐왔다. 어쩌면 이번 경기가 예상외의 반전의 계기일지도 모른다.  ‘김청호’ 북국으로 볼 때 올시즌에서 가장 중요한 경기라 할수 있다.

현재 산서신도팀은 을급리그 북구에서 1승 2무 9패로 승점이 단 5점이며 득점 5꼴, 실점 36꼴로 순위 16위, 꼴지에서 고전하고 있다.  그나마 지난 11라운드 홈장에서 2대0으로 서안대흥팀을 전승하면서 올시즌  첫승이자 유일한 승리를 겨우 이뤄냈었다.

련패로 힘든 시기에 약체를 만난 김청감독으로 말하면 승전의 제물로 삼을수있는 산서신도팀이 찾아온것은 반가운 일이 아닐수 없다. 특히 승점에 너무 목마른 연변북국팀에서 이기는 축구의 열쇠를 찾으면서 자신감 회복이 급선무다.

특히 대 산서신도팀부터 시작되는 련속되는 7껨의 홈장경기가 점수를 탄탄하게 쌓을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아닐수 없다. 한껨한껨  아끼고 아껴 차곡차곡 점수를 벌어놓아야 발편잠을 잘수 있다.

최근 3경기에서 경기 결과는  저조하나 감독진의 선수교체로 일련의 전술적인 변화와 《패싱축구》의 진가를 보여주는 등 반전할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했다.

더우기  때마침 찾아온  올시즌 2차 이적 시장에서 5명의 선수를 보강할수 있는것은 그야말로 가물에 단비가 아닐수가 없다.

따라서 이래저래 어쩌면 이번 경기가 연변북국으로 말하면 올시즌 예상외의 반전의 분수령일지도 모른다.

연변북국팀은 3련패를 통해 6월중순부터 련속되는 홈장경기를 통해 좋은 발판을 마련하련다는 각오다. 계속되는 패배의 아픈 기억을 빨리 잊고 새로운 도전, 최선을 다하는 길밖에 없다.


[편집:수진]
0 条评论
来说两句吧。。。
最热评论
最新评论
来说两句吧...
已有0人参与,点击查看更多精彩评论
加载中。。。。
表情

|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