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운봉대표: 빙설산업을 위해 인재기반 다져야!

2024-03-08 14:52   인민넷 조문판  

금방 끝난 제14기 전국동계운동회에서 흑룡강성대표단은 많은 메달을 획득했다. “이런 성적의 취득은 선수와 코치들의 노력을 떠날 수 없고 전문보장팀과 빙설종사자들의 지지를 떠날 수 없다.” 흑룡강성 학강시체육운동항목 훈련센터고산스키코치 리운봉대표는 자부심에 넘쳐 말했다.

‘3억명 사람 빙성운동 참여’가 비약적으로 발전함에 따라 빙설산업의 ‘눈덩이’가 점점 커졌고 동시에 우리 나라 빙설운동 인재의 시장수요와 공급의 모순이 점점 더 두드러지고 있다. “육성주기가 길고 성장경로가 좁은 것은 빙설운동 전문인재가 적은 원인이다.”라고 리운봉대표가 말했다.

20년 넘게 프로빙설운동선수생활을 해온 리운봉대표는 빙설운동인재를 양성하는 데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그는 기층 스키학교를 설립하여 전문팀에 인재를 수송하는 것을 전방위적 스키인재양성으로 전환시켜야 한다고 표시했다. 동시에 빙설체육직업학원 혹은 체육학교에 빙설전공을 설치하여 경영을 리해하고 관리를 잘하며 업무능력이 강한 빙성전공인재를 양성하고 수송할 수 있다고 표시했다.

국가 빙설인재체계를 구축하는 것은 빙설운동 체육강국의 현실적 수요이고 또 빙설산업 발전을 추동하는 필연적인 선택이다. “이것은 장기적인 사업으로서 학교에서 기층까지 빙설대오는 인재양성의식을 수립하고 용인단위와 량호한 협력관계를 건립해야 하며 량성 수출기제를 형성해야 한다.” 리운봉대표가 말했다.

연변라지오TV넷 연변방송APP

출처: 인민넷 조문판

5
[편집:金明顺]
[본 작품에 사용된 사진 등의 내용에 저작권이 관련되여 있으면 전화해 주세요. 확인 후 바로 삭제하겠습니다. 0433—8157603.]
0 条评论
来说两句吧。。。
最热评论
最新评论
来说两句吧...
已有0人参与,点击查看更多精彩评论
加载中。。。。
表情

| 관련뉴스